한국블록체인협회 새 회장에 오갑수 글로벌금융학회장 내정

제1기 진대제 협회장 체제완료, 2기 오갑수 협회장 체제 출범
금융감독원 부원장, SC금융지주·제일은행 부회장 역임

한국블록체인협회 신임 협회장으로 선출된 오갑수 글로벌금융학회 회장

한국블록체인협회 신임 협회장으로 오갑수 글로벌금융학회 회장이 내정됐다.

10일 한국블록체인협회는 1기 진대제 초대협회장 체제를 마무리하고, 오갑수 회장의 2기 체제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협회는 오는 24일 임시총회를 열어 오갑수 신임 협회장 선임 사안을 최종확정할 예정이다.

오갑수 신임 협회장은 참여정부 시절 금융감독원 은행담당 부원장을 지냈다. 이후 SC제일은행 부회장, KB국민은행 사외이사 등으로 활동했으며 현재는 글로벌금융학회장으로 재임 중이다. 서울대 상과대학 졸업 후 서울대 대학원에서 경영학석사, 펜실베니아대학교 와튼경영대학원에서 경영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한편 협회는 지난 3월 정기이사회에서 진대제 협회장이 퇴임의사를 밝힘에 따라 내부기구로 ‘차기회장 추천위원회’를 구성, 후임 회장을 물색해왔다. 진대제 협회장은 지난해 1월 취임 후 정부 정책 불명확성 해소를 위한 암호화폐공개(ICO)·암호화폐 거래소 가이드라인 대정부 제안, 암호화폐 거래소 자율규제 방안 마련 등 암호화폐 시장 안정화와 사회적 지평 확장을 위한 사업을 추진해 왔다.

향후 진대제 협회장은 서울시 혁신성장위원장 및 시정고문으로 미세먼지 등 도시문제 해결에 활동을 집중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소라 기자메일 보내기

독자의 일상에 가치를 더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듣고, 목격한 것을 있는 그대로 독자에게 전하려 한다. 사실에서 그치는 것이 아닌, 항상 진실에 가까워지려는 기자가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 기사가 독자의 일상에 스며들듯 블록체인 기술 또한 그리 되길 바란다. 가치가 중앙에 모이는 것이 아닌 모두에게 가닿는 사회가 되길 희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