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거래소 벨릭 “비트코인 담보로 대출 해드립니다”

디지털 자산 종합 금융 기업인 벨릭이 암호화폐를 담보로 돈을 빌릴 수 있는 대출 서비스를 선보인다.

벨릭은 18일 암호화폐를 담보로 미국 달러화와 연동되는 스테이블코인(가치안정암호화폐)인 테더(USDT)를 빌릴 수 있는 ‘벨릭 대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발표했다.

벨릭 대출은 고객이 벨릭의 암호화폐 거래소를 통해 보유한 암호화폐를 담보로 대출을 신청해 실시간으로 수령할 수 있는 서비스다. 고객은 대출 승인 즉시 대출금을 찾을 수 있으며 수령한 USDT를 거래소에서 바로 거래할 수 있다. 1 USDT는 1 달러의 가치를 지닌다.

벨릭 거래소

현재 담보로 사용 가능한 암호화폐는 비트코인이다. 추후에는 더 다양한 암호화폐가 추가될 예정이라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고객은 1회 최소 1000 USDT에서 최대 5000 USDT를 빌릴 수 있다. 1인 최대 대출 한도는 2만 USDT다.

대출 시 이자는 연 16%다. 다만 벨릭의 자체 암호화폐인 ‘벨트’를 이용하면 11%의 저렴한 이자율로 빌릴 수 있다.

허준 기자메일 보내기

많이 듣고 바르게 전달하겠습니다.
게임이나 동영상, 웹툰 같은 인터넷 기반 콘텐츠 산업과 콘텐츠 이용자를 모은 플랫폼 산업, 그리고 콘텐츠를 전달하기 위한 기반 기술인 통신산업을 취재했다. 제2의 인터넷이라고 하는 블록체인 기술이 어떻게 다양한 산업을 혁신할 수 있을지 궁금하다. 특히 콘텐츠와 플랫폼 분야가 가장 먼저 혁신될 것이라고 믿는다. 기자는 듣는 사람이라고 생각하고, 작은 목소리도 귀 기울여서 듣고 정확하게 전달하기 위해 노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