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앱 벅스에도 테라의 블록체인 결제 ‘차이’ 도입된다.

국내 대표 음악 애플리케이션(앱)인 ‘벅스’에도 블록체인 기반 결제 솔루션 ‘차이’가 적용된다.

NHN벅스는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테라와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 연동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업무협약을 통해 벅스는 테라의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간편결제 서비스 ‘차이’를 연동하기로 했다.

벅스는 현재 신용카드, 휴대폰, 페이코 등 다양한 결제 방식을 지원하고 있다. 향후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을 추가 도입하면서 이용자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국내 대표 음악 애플리케이션(앱)인 ‘벅스’에도 블록체인 기반 결제 솔루션 ‘차이’가 적용된다.

아울러 테라는 벅스 이용자들을 위한 정기 결제 기능도 적용해 매월 결제하는 수고로움도 덜어주기로 했다. 이용자들이 차이 결제 서비스를 이용하면 할인된 가격에 벅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신현성 테라 공동대표는 “국내 대표 음원 서비스 업체인 벅스와 파트너십을 체결한 것은 블록체인 기반 간편결제 시스템의 대중화에 한 발 더 다가섰다는 의미”라며 “벅스를 위한 정기 결제 기능을 제공할 예정이며, 폭 넓은 분야에서 테라의 블록체인 기술과 차이의 간편결제 서비스가 적용될 수 있도록 테라 얼라이언스를 계속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양주일 NHN벅스 대표는 “테라와의 협력을 통해 벅스 이용자에게 블록체인 기반의 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술 적용으로 이용자에게 더 많은 편의와 혜택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허준 기자메일 보내기

많이 듣고 바르게 전달하겠습니다.
게임이나 동영상, 웹툰 같은 인터넷 기반 콘텐츠 산업과 콘텐츠 이용자를 모은 플랫폼 산업, 그리고 콘텐츠를 전달하기 위한 기반 기술인 통신산업을 취재했다. 제2의 인터넷이라고 하는 블록체인 기술이 어떻게 다양한 산업을 혁신할 수 있을지 궁금하다. 특히 콘텐츠와 플랫폼 분야가 가장 먼저 혁신될 것이라고 믿는다. 기자는 듣는 사람이라고 생각하고, 작은 목소리도 귀 기울여서 듣고 정확하게 전달하기 위해 노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