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암호화폐 투자 전, 다섯가지는 꼭 확인하세요”

업비트 라운지(고객센터)에 투자자 보호 위한 사전 체크리스트 도입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금융사기 예방을 위한 대고객 홍보 강화의 일환으로 투자 사기 방지를 위한 사전 체크리스트를 선보였다.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는 암호화폐 투자시 유의사항을 담은 ‘고객상담 사전 체크리스트’를 고객센터인 업비트 라운지 상담과정에 도입한다고 18일 밝혔다.

국내 암호화폐 시장은 아직 인허가 제도 부재로 검증되지 않은 거래소들이 활동 중이다. 이를 통해 가치가 없는 암호화폐가 발행되고 투자자가 모집되는 등 피해 사례가 속출하고 있다. 투자가 이뤄진 후에는 거래소 폐쇄나 대표자 잠적 등의 문제가 발생하기도 한다. 피해 확산을 막기 위한 가이드가 필요하다는 것이 업비트 측의 설명이다.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금융사기 예방을 위한 대고객 홍보 강화의 일환으로 투자 사기 방지를 위한 사전 체크리스트를 선보였다. /사진=두나무 제공

업비트는 암호화폐 투자 전 꼭 확인해야 할 체크사항을 공개하고, 이를 고객상담 과정에 포함해 투자자들이 유사수신을 비롯한 사기에 휘말리지 않도록 사고 예방에 힘쓰기로 했다.

업비트는 사전 체크리스트를 통해 △암호화폐 거래소가 아닌 장소에서 열리는 설명회에 참석해 거래소 가입을 권유 받았을 경우와 △지인에게 투자를 권유해 성공하면 소개수당이나 배당 등 보상을 지급받기로 한 경우 사기에 해당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또 △투자하려는 암호화폐가 업비트에 상장 예정이라는 설명을 들었을 때 이 또한 경계해야 하며 △암호화폐 발행 업체가 업비트와 제휴 관계라고 할 경우 반드시 투자 전 업비트 고객센터에 문의해 사실관계를 확인할 것을 권장했다. 아울러 △투자하려는 암호화폐가 거래소에서 발행하는 종류로 안내 받았다면, 해당 거래소 사이트에 거래량, 소재지, 보안인증 표기 등 기본 정보가 누락돼 있거나, 메뉴를 클릭해도 화면이 작동하지 않을 경우 전형적인 금융사기에 해당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고 전했다.

두나무 관계자는 “암호화폐와 관련된 사건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투자자 보호와 함께 시장 정화에 앞장서기 위해 사전 체크리스트를 도입하게 됐다”며 “금융사기가 의심되거나 피해가 발생했을 경우 관련 금융기관 및 수사기관에 즉각 신고해 사고를 줄이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업비트는 금융권 수준의 KYC(고객신원확인), AML(자금세탁방지)는 물론, 사이트와 공식 소셜미디어 채널 등을 활용한 금융사기 예방 적극 안내, 피싱사이트 피해 근절을 위한 로그인 알림 기능 제공 등 깨끗한 암호화폐 거래 시장을 만들어 나가기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오고 있다.

허준 기자메일 보내기

많이 듣고 바르게 전달하겠습니다.
게임이나 동영상, 웹툰 같은 인터넷 기반 콘텐츠 산업과 콘텐츠 이용자를 모은 플랫폼 산업, 그리고 콘텐츠를 전달하기 위한 기반 기술인 통신산업을 취재했다. 제2의 인터넷이라고 하는 블록체인 기술이 어떻게 다양한 산업을 혁신할 수 있을지 궁금하다. 특히 콘텐츠와 플랫폼 분야가 가장 먼저 혁신될 것이라고 믿는다. 기자는 듣는 사람이라고 생각하고, 작은 목소리도 귀 기울여서 듣고 정확하게 전달하기 위해 노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