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더리움 개발자 컨퍼런스 ‘이드콘 한국 2019’, 27~28일 코엑스서 개최

한국 이더리움 개발자 커뮤니티 중심의 ‘참여형’ 컨퍼런스
해킹 챌린지, 보물찾기 행사, 이더리움 입문자 강의 마련
“이더리움이 대중에게 쉽고 친숙하게 다가가는 게 목표”

이더리움 개발자 컨퍼런스 ‘이드콘 한국 2019’이 오는 27~28일 양일 간 코엑스 그랜드 볼룸에서 개최된다.

이드콘은 파이썬 개발자 컨퍼런스인 파이콘의 선례를 따라 진행되는 커뮤니티 주도의 이더리움 개발자 컨퍼런스다. 커뮤니티의 자발적 기여로 만들어 간다는 철학에 기반, 연사 중심의 타 컨퍼런스와 달리 개발자의 자발적 발표 신청을 받아 행사를 진행한다.

이드콘에선 이더리움에 대한 참여자의 이해를 높이고, 참여 경험을 제공하자는 취지에 따라 ‘이더 도둑 챌린지’, ‘니모닉을 찾아서’, ‘이더리움(Ethereum) 101’ 등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더 도둑 챌린지’는 본행사 하루 전인 26일 논스에서 진행되는 해킹 챌린지다. 블록체인 스마트 컨트랙트의 보안취약점을 공격해 참여자들이 서로 이더를 탈취하는 형태의 게임으로, 블록체인 보안 업체 수호를 비롯해 온더, 해치랩스, 어뎁트 등에서 멘토링 파트너로 참가해 참가 팀의 공격을 도와줄 계획이다.

프로그램 파트너로는 서울대 블록체인 학회 디사이퍼와 고려대 쿠블, 중앙대 씨링크(C-Link), 경희대 블리크(BLiKH) 등이 참여해 행사 진행을 돕는다. 우승팀에겐 5이더(ETH)의 상금과 이드콘에서 보안취약점 공략기를 발표할 수 있는 기회가 부여된다.

‘니모닉을 찾아서’는 총 5조각으로 나뉘어 행사장 곳곳에 숨어있는 니모닉 코드를 모두 빠르게 찾는 사람이 1이더가 담긴 지갑을 획득할 수 있는 보물찾기 이벤트다. 또한 블록체인에 입문하는 개발자를 위한 강의로 구성된 ‘이더리움 101’ 프로그램에선 각각 이더리움상에서 스마트 계약을 작성할 때 필요한 기본 언어인 솔리디티와 바이퍼에 대한 실습이 이드콘 당일 진행된다.

이더리움 재단은 이드콘 한국에 대한 지원금을 확정하고, 스페셜 스폰서로 참여해 한국 주도의 이더리움 생태계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 외에도 논스, 메타디움, 해치랩스, 아톰릭스 컨설팅, 코스믹BC 등 국내외 블록체인 프로젝트들이 이드콘 한국의 후원사로 참여했다.

이드콘 준비위원회 관계자는 “학생 개발자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고 있다”며 “참신하고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그램을 통해 대중에게 쉽고 친숙하게 다가가는 것이 목표이기 때문에 블록체인에 갓 입문한 분, 블록체인이나 이더리움에 대해 알아보고 싶은 분들은 모두 환영이다”고 말했다.

김소라 기자메일 보내기

독자의 일상에 가치를 더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듣고, 목격한 것을 있는 그대로 독자에게 전하려 한다. 사실에서 그치는 것이 아닌, 항상 진실에 가까워지려는 기자가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 기사가 독자의 일상에 스며들듯 블록체인 기술 또한 그리 되길 바란다. 가치가 중앙에 모이는 것이 아닌 모두에게 가닿는 사회가 되길 희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