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투파트너스 투자 받은 ‘템코’, 비트베리 지갑에 담긴다

올 하반기 블록체인 기반 e커머스 ‘구하다’ 출시 앞두고 제휴 강화

한국투자파트너스(한투파트너스)로부터 ‘시리즈A’ 단계 투자를 유치했던 블록체인 기반 전자상거래(e커머스) 플랫폼 템코가 두나무 자회사 루트원소프트와 협업에 나선다. 올 하반기 출시될 예정인 명품거래 플랫폼 ‘구하다(GUHADA)’에서 활동 보상수단 등으로 활용될 템코 토큰을 루트원소프트의 암호화폐 지갑 ‘비트베리’에 보관하고 간편송금 등도 할 수 있게 된 것이다.

템코X비트베리

템코는 “루트원소프트와의 협업을 통해 템코 토큰 이용자들은 카카오 및 구글 계정으로 회원가입과 간편로그인을 할 수 있는 암호화폐 지갑 비트베리를 활용할 수 있게 됐다”며 “상대방 휴대폰 번호만 알면 템코 토큰을 간편하게 주고받을 수도 있어 편의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16일 밝혔다.

카카오와 코빗 등의 초기투자자로 유명한 정통VC인 한투파트너스가 첫 투자한 블록체인 업체 템코는 블록체인으로 공급망을 연결하고 관련 빅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 블록체인에 쌓이는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돕는 분석 툴(BI, Business Intelligence)을 기업에게 제공하는 한편 소비자들이 유통과정을 확인할 수 있도록 전용 애플리케이션(앱)도 개발 중이다.

템코가 올 하반기에 선보일 커뮤니티형 명품거래 플랫폼 ‘구하다’ 역시 소비자가 제품 인증서 및 유통이력 등의 정보를 투명하게 확인할 수 있도록 해 위조품에 대한 우려를 줄여주는 게 핵심이다. 이 과정에서 ‘구하다’ 사용자들은 토큰 이코노미(블록체인 기반 암호화폐 보상체계)를 통해 상품 후기와 정품 감정 등의 활동에 대한 템코 토큰 보상을 받을 수 있다.

비트베리 지갑에 탑재된 템코 토큰

 

템코 윤재섭 대표는 “비트베리와의 제휴로 템코 토큰 사용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템코 자산을 관리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루트원소프트 장성훈 대표도 “비트베리는 지갑뿐 아니라 블록체인 결제 관련 앱 개발도구(API)와 에어드랍 플랫폼도 제공하고 있어 향후 템코와 여러 방면에서의 협업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김미희 기자메일 보내기

블록체인·암호화폐 관련 팩트만 공유합니다.
파이낸셜뉴스에서 금융부와 정치부 등을 거친 뒤, 2015년 3월 부터 ICT 생태계를 취재했다. 이듬해 이세돌 9단과 구글 AI '알파고'의 대결 과정을 취재하면서 '휴먼테크'에 꽂혔다. 즉 휴머니즘을 갖춘 첨단 기술이 '보다 나은 인류의 삶'을 완성해줄 것이라 믿고 있다. 블록체인 역시 휴먼테크의 중심축이라 여기는 저널리스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