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블록체인, 전기차 충전사업 진출…’규제샌드박스 1호’ 차지인과 맞손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충전과금 및 로밍 솔루션 개발
내년 국내 지자체·해외 시장 중심으로 솔루션 적용 예정

김남진 데일리블록체인 대표(좌)와 최영석 차지인 대표가 ‘전기차 충전시장 진입 역량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시티 솔루션 기업인 데일리블록체인이 전기차 충전사업 분야에 진출한다.

5일 데일리블록체인은 전기차 충전 플랫폼 전문기업인 차지인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차지인은 지난 2월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규제 샌드박스 1호 기업으로 선정됐으며, 전기차 충전용 과금형 콘센트를 개발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블록체인 기반 전기차 충전시장 진입 역량 강화를 위한 공동협력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협약의 구체적인 내용은 △전기차 충전 사업 △충전 과금 및 로밍 솔루션 개발 △충전 인프라 기반 스마트 모빌리티 연계 사업 △충전 사용자 편의 사업 등이다. 또한, 향후 프렌차이즈 카페 등을 거점으로 과금형 콘센트를 보급해 이용자의 접근성과 편의성을 높이고, 각 매장과 협업해 비즈니스 영역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데일리블록체인은 연내 전기차 충전 솔루션 실증사업을 거쳐 오는 2020년부터 국내 지자체와  해외 시장을 중심으로 솔루션을 확대 적용한다.

김남진 데일리블록체인 대표이사는 “순항중인 모빌리티 사업과 더불어 이번 전기차 충전시장 진출을 계기로 스마트시티 내 모빌리티 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 말했다.

김소라 기자메일 보내기

독자의 일상에 가치를 더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듣고, 목격한 것을 있는 그대로 독자에게 전하려 한다. 사실에서 그치는 것이 아닌, 항상 진실에 가까워지려는 기자가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 기사가 독자의 일상에 스며들듯 블록체인 기술 또한 그리 되길 바란다. 가치가 중앙에 모이는 것이 아닌 모두에게 가닿는 사회가 되길 희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