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테라’ 맡기면 연 8% 이자 받는다

테라, 넥소와 손잡고 암호화폐 금융상품 시장 공략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테라가 블록체인과 암호화폐를 바탕으로 한 새로운 금융시장 공략을 위해 암호화폐 예금·대출 서비스 업체 넥소(nexo)와 손을 잡는다. 우선 아시아 시장부터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2일 테라는 넥소와 협력을 맺고 넥소의 신용 대출 서비스 담보 옵션에 암호화폐 ‘테라’를 포함한다고 밝혔다. 소비자가 넥소에 테라를 예치하면 신용확인을 위한 과정을 거치지 않고도 법정화폐나 암호화폐로 즉시 대출받을 수 있다.

넥소는 테라 예치고객에게 기존금융기관보다 훨씬 높은 최대 8%의 고이율을 적용한다. 이를 통해, 테라 보유자는 테라를 담보로 대출받거나, 예치를 통한 이자 수익을 얻을 수 있다. 넥소는 시뇨리지(화폐 액면가격에서 제조비용을 뺀 화폐주조차익)로 발생하는 수익도 추가로 제공할 예정이다.

테라는 해당 금융 상품을 아시아 지역을 중심으로 우선적으로 서비스하고, 추후 서비스 범위를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국내외 거래소 제약없이 테라를 보유하고 있는 사용자 모두에게 해당 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신현성 테라 공동대표는 “넥소는 디지털 자산에 대한 현실적인 애플리케이션을 출시하고 전 세계 수백만 사용자를 확보했다. 넥소와 같이 신뢰 높고 경험이 풍부한 파트너와 함께해 기쁘다”며 “자산을 매도하는 대신 이를 담보로 대출받을 수 있는 기능은 테라의 장점을 더한다. 테라 활용 범위를 확대하고 넥소의 고이율 예금 상품과 연계해 시뇨리지를 추가 수익으로 제공함에 따라 소비자 혜택은 보다 높아질 것”이라 말했다.

안토니 트렌셰프(Antoni Trenchev) 넥소 매니징 디렉터는 “넥소 플랫폼에서 서비스하는 스테이블코인 목록에 테라를 추가하게 돼 기대가 크다”며 “아시아에서 가장 널리 사용될 스테이블코인 테라를 넥소의 즉시 암호화폐 신용대출 고객에게 제공하는 일은 당연하다. 동남아시아 대표 이커머스 기업과 협력하는 테라와 파트너십을 발판으로 아시아 전역에 암호화폐를 확산할 것”이라 말했다.

김소라 기자메일 보내기

독자의 일상에 가치를 더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듣고, 목격한 것을 있는 그대로 독자에게 전하려 한다. 사실에서 그치는 것이 아닌, 항상 진실에 가까워지려는 기자가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 기사가 독자의 일상에 스며들듯 블록체인 기술 또한 그리 되길 바란다. 가치가 중앙에 모이는 것이 아닌 모두에게 가닿는 사회가 되길 희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