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운드X‧TTC‧테라, UDC2019 출격…‘1년 성장스토리와 비전’ 발표

9월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에서 소셜·결제 등 블록체인 서비스 공개
“개발자 증명→서비스 증명, 전 세계 블록체인 전문가 인사이트 공유”

카카오 블록체인 계열사 그라운드X 한재선 대표와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테라 신현성 대표 등이 2년 연속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9’(UDC 2019) 연사로 나선다. 한 대표와 신 대표는 지난해 9월 처음 열린 UDC에서 각각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과 ‘테라’ 개발 현황 및 지향점 등을 전한 데 이어, 올해는 실제 클레이튼과 테라를 기반으로 구현한 블록체인 서비스와 비즈니스모델(BM) 확장 전략 등에 대해서 발표할 예정이다.

업비트가 오는 9월 4일~5일 양일간 열리는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9’의 2차 연사를 공개했다.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는 “오는 9월4일부터 5일까지 이틀간 인천 그랜드 하얏트에서 열리는 UDC 2019는 ‘서비스 증명(Proof of Service)’을 주제로 진행된다”며 19일 2차 연사 라인업을 추가 공개했다.

지난해 처음 열린 UDC 2018이 ‘개발자 증명(Proof of Developer)’을 주제로 블록체인 지식을 공유했다면, 올해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중심으로 글로벌 전문가들이 모인다는 게 두나무 측 설명이다.

두나무가 이날 공개한 UDC 2019 2차 라인업엔 한 대표와 신 대표를 비롯해 모스랜드 손우람 대표, 캐리프로토콜 최재승 대표, 메디블록 고우균 대표 등 최근 블록체인 서비스를 잇달아 선보인 업체들이 이름을 올렸다.

또 미국 코넬대 컴퓨터공학과 에민 시어러(Emin Gun Sirer) 교수가 코넬대 박사과정 연구원들과 비자(VISA) 네트워크 수준에 초당 거래량을 구현하고자 만든 아바랩스의 테드 인 수석 프로토컬 아키텍트 겸 공동설립자와 블록체인 e스포츠 스트리밍 플랫폼 슬리버 티비 미치 류 대표도 연사로 나선다.

앞서 두나무가 지난달 공개한 1차 연사 라인업에는 네이버 라인에서 독자적인 블록체인 네트워크(메인넷) ‘링크체인’과 관련 서비스(디앱‧dApp)를 개발 중인 언체인 이홍규 대표와 카카오 신정환 최고기술책임자(CTO)가 나란히 이름을 올린 바 있다. 또 △헤더라 해시그래프 리먼 베어드 공동설립자·수석과학자 △블록스트림 샘슨 모우 최고전략책임자(CSO) △리퀴드 마이크 카야모리 공동설립자·CEO 등을 비롯해 △TTC 파운데이션 정현우 설립자 겸 CEO △두나무 송치형 의장 △람다256 박재현 CEO △업비트 APAC 김국현 CEO 등이 함께 한다.

두나무 관계자는 “블록체인 서비스 시대를 열어가고 있는 최고 전문가들이 UDC 2019에 함께 한다”며 “UDC를 통해 플랫폼, 결제, 콘텐츠, 게임, 소셜 미디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선보이고 있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만나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미희 기자메일 보내기

블록체인·암호화폐 관련 팩트만 공유합니다.
파이낸셜뉴스에서 금융부와 정치부 등을 거친 뒤, 2015년 3월 부터 ICT 생태계를 취재했다. 이듬해 이세돌 9단과 구글 AI '알파고'의 대결 과정을 취재하면서 '휴먼테크'에 꽂혔다. 즉 휴머니즘을 갖춘 첨단 기술이 '보다 나은 인류의 삶'을 완성해줄 것이라 믿고 있다. 블록체인 역시 휴먼테크의 중심축이라 여기는 저널리스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