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올인원 블록체인으로 기업 고객 확대 나서

자체 블록체인 솔루션 ‘후바(huba) 2.0’ 출시
“블록체인 운영관리·모니터링 기능 강화…사용편의 극대화”

통합 정보통신기술(ICT) 인프라 솔루션 전문기업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자체 블록체인 어플라이언스(정보 기기) ‘후바(huba) 2.0’ 버전을 공개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자체 블록체인 솔루션 ‘후바’의 성능을 강화해 기업용 블록체인 시장 확대에 나섰다.

3일 통합 정보통신기술(ICT) 인프라 솔루션 전문 기업인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후바(huba) 2.0’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후바 2.0은 지난해 4월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출시한 후바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통합 대시보드, 알람, 장애관리, 개발자 환경 지원 등 블록체인 운영관리 및 모니터링 기능이 강화됐다.

후바는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의 자체 하이퍼컨버지드인프라(HCI)를 기반으로 하이퍼레저 패브릭을 통합한 블록체인 솔루션이다. 컴퓨팅, 스토리지, 네트워크, 가상화 등 각  영역을 하나의 시스템에서 소프트웨어로 관리할 수 있는 솔루션인 HCI를 통해 기업이 블록체인을 접목할 때 발생할 수 있는 애로사항을 해소했다는 설명이다.

구체적으로 기업은 후바를 통해 블록체인 기술을 빠르게 도입해 즉각적인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 도입 검증이 가능하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측은 “기업이 필요로 하는 기능 선택 구성 및 기업 정책에 따른 간편한 모니터링과 관리가 가능하고, 설치형 블록체인 도입 시 제기되는 전문 인력의 부재와 시간 문제도 해결할 수 있다”며 “블록체인 도입에 따른 비용젹 단점과 서비스형블록체인(BaaS)의 데이터 보안 한계도 후바를 통해 해결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향후 단계별 개발 로드맵을 통해 기업용 이더리움과 같은 암호화폐 기반의 블록체인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고, 통합관리 모니터링 기능을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개인정보 같은 민감 정보 저장 및 관리를 위한 오프체인 저장 기능 등 다양한 기술을 후바에 탑재하며 완성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목표다.

블록체인 사업을 총괄하는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이관호 DX사업본부 본부장은 “블록체인 시스템을 구축할 때는 정책, 기술 및 관리 관점이 모두 고려되어야 하며, 블록체인 기술의 지속적인 도입과 변화 대응을 위해서는 특히 개발자, 운영자의 편리성이 중요하다”며 “후바를 도입하면 인프라, 플랫폼 문제 해결은 물론 관리 포인트 일원화를 통한 효율적인 모니터링과 운영이 가능하고, 다양한 프로젝트 개념 검증 경험, 파트너와 협업으로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위한 최상의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 말했다.

김소라 기자메일 보내기

독자의 일상에 가치를 더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듣고, 목격한 것을 있는 그대로 독자에게 전하려 한다. 사실에서 그치는 것이 아닌, 항상 진실에 가까워지려는 기자가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 기사가 독자의 일상에 스며들듯 블록체인 기술 또한 그리 되길 바란다. 가치가 중앙에 모이는 것이 아닌 모두에게 가닿는 사회가 되길 희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