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웹 브라우저 “브레이브” 일간 사용자 수 400만 넘어

202003101331393284.jpg

암호화폐를 통해 작동되는 인터넷 브라우저 브레이브(Brave)의 일간 사용자 수가 400만 명을 넘어섬에 따라 그 인기도가 갈수록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브레이브의 공동설립자 겸 CEO이자 과거에 모질라(Mozilla)의 CEO를 맡기도 했던 브렌단 아이히(Brendan Eich)는 최근 트윗에서 브레이브가 1220만 월간 사용자 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브레이브 브라우저를 매일 사용하는 월간 사용자 수가 30% 정도 늘어난 것을 의미한다.

그간 브레이브 상 컨텐츠 발행자들의 수는 꾸준한 증가세를 보여왔으며 현재 브레이브 네트워크에 참여하는 컨텐츠 발행자 수는 447,000명으로 추산되고 있다.

■브레이브 컨텐츠 발행자들 중 절반이 유튜브에서 활동 중

한편 브레이브 컨텐츠 발행자들 가운데 절반 정도(268,600명)는 유튜브에서 활동 중인 것으로 집계되어 1년 전 40,390명에 비해 560%의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그 다음으로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컨텐츠 발행자들은 트위터에서 활동 중으로 52,150명에 달한다. 웹사이트 상의 컨텐츠 발행자는 45,400명으로 작년 3월의 14,100명에 비해 220%가 증가했다. 또 트위치(Twitch) 상의 컨텐츠 발행자들은 33,000명으로 12개월 전 3,800명에 비해 760%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레딧(Reddit) 상의 발행자들은 1년도 안돼 30,700명의 발행자들을 끌어 모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깃허브(Github)와 비메오(Vimeo) 상에서는 각각 10,550명과 6,660명의 컨텐츠 발행자들이 있는 것으로 집계되었다. 현재 사운드클라우드(Soundcloud) 상에서 운영을 하는 브레이브 컨텐츠 발행자들은 하나도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BAT 주소가 254,327개에 불과한 것을 감안하면 현재 개별 컨텐츠 발행자들이 여러 개의 발행자 어카운트를 갖고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브레이브의 캠페인은 현재 전세계 68개국에서 진행되고 있다.

■브레이브, 광고 시청하는 사용자들에게 암호화폐 지급

2016년 1월 처음 공개된 브레이브는 내장 광고 및 트래커를 차단할 수 있는 기능을 갖춘 무료 브라우저이다.

이 브라우저는 광고 차단ad blocker) 기능을 갖추고 있음에도 사용자들은 원할 경우 브레이브의 광고를 시청하고 그 대가로 회사의 네이티브 토큰인 베이직 어텐션 토큰(BAT)을 지급 받을 수 있다.

이 브라우저 사용자들은 이렇게 얻은 BAT를 브레이브 발행자 프로그램에 가입한 컨텐츠 제작자들에게 정기적으로 기부할 수도 있다.

브레이브, 구글의 소비자 데이터 수집 관행에 대해 영국 소비자보호 당국에 불평 제기

지난 달에 브레이브는 구글이 자국민의 정보를 대량 수집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막을 규제안을 집행하지 않는다며 영국의 소비자보호 당국을 비난했다.

코인텔레그래프와 인터뷰하면서 브레이브의 최고정책책임자 조니 라이언(Johnny Ryan)은 구글의 실시간 광고 경매가 "방대한 규모의 데이터 탈취행위"라고 비난을 퍼부었다.

지난 달 25일 브레이브는 웨이백 머신(Wayback Machine)과 시스템 통합을 함으로써 사용자들이 자사의 브라우저를 통해 기록 보관되어 있는 과거 웹 페이지에 액세스할 수 있도록 했다.

/코인텔레그래프코리아 

김미희 기자메일 보내기

블록체인·암호화폐 관련 팩트만 공유합니다.
파이낸셜뉴스에서 금융부와 정치부 등을 거친 뒤, 2015년 3월 부터 ICT 생태계를 취재했다. 이듬해 이세돌 9단과 구글 AI '알파고'의 대결 과정을 취재하면서 '휴먼테크'에 꽂혔다. 즉 휴머니즘을 갖춘 첨단 기술이 '보다 나은 인류의 삶'을 완성해줄 것이라 믿고 있다. 블록체인 역시 휴먼테크의 중심축이라 여기는 저널리스트다.